SBS 스페셜 '불편을 위하여' 후기.

2019.01.29 00:03전자제품

불편을 위하여.

SBS 스페셜 '불편을 위하여' 방송에.

스마트홈(링크) 카페 분들이 출연 신청 소식을 듣고.

HDHomerun으로 예약 녹화까지 해가며. (아래)

'불편했지만' 재밌게 시청했다. (아래)


'불편을 위하여' 방송이. (아래)

말하고자 하는 바가 무엇인지는 알겠으나.

내용 중.

내가 다르게 느낀 것들에.

약간의 MSG를 가미해.

후기를 남겨본다.




후기.

방송은.

주현철님(이하 우주아빠)의 첫째 아들인.

우주군의 음성 명령부터.

시작된다.


멀리 보이는 우주아빠의 흐뭇한 표정에는.

스스로 음성 명령을 내릴 만큼.

큰 우주군에 대한 뿌듯함이 보이더라. (아래)

(난 내가 세팅한 장비를 가족들이 사용할 때만 저런 뿌듯한 표정 나오던데 혹시...)


5살짜리 꼬맹이가.

춤을 너무 잘 춰서.

세 번을 돌려볼 정도로.

재밌었던 장면. (아래)



'편해지려는 것'과 '편해진 것'에만.

방송 포커스를 잡아. (아래)

같은 취미를 공유하는 사용자로서.

안타까웠던 장면도 있었다.


남편, 아빠의.

시선으로 시작한.

스마트홈 세팅은.

어두운 곳에서 주방 일을 보는 아내를 위해. (아래)

(스마트 스위치를 지르려는 당위성 부여 단계일지도 모른다.)

(괄호 안은 내 이야기)

스마트한 장치로 사랑을 표현하기 위해. (아래)

(고생해서 만든 매직미러를 가득 채우고 싶은 심정도 들어가 있을지 모른다.)

아내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계속' 파악하며. (아래)

(신제품을 더 사거나 세팅할 거리를 찾는 단계일지도 모른다.)

가족이 편한 스마트홈을 만들기 위해.

추가, 수정해가는. (아래)

(수정 안 하면 고생해서 만든 자동화 삭제나 제품 방출을 당할 것 같아 그럴지도 모른다.)

뇌를 많이 사용해서 즐겁고.

'고생스러운' 과정이다.


그럼에도.

'알아서 작동', '귀찮아서', '편해지고 싶어서'라는.

이 일련의 방송 과정 속에는.

가족에 대한 애정 어린 관심을 시작으로.

'불편'을 겪으며.

'고민'하고 '고생'했던 과정은 쏙 빼고.

'게으름'이 내포된 '스마트홈'으로 포장한 후.

뒤에 출연하는.

- 스마트폰으로 네비게이션, 음성 메모를 사용하고 -

- 노티가 주된 목적인 스마트워치를 착용하며 -

- 장작을 패는 중에도 스마트폰, DSLR을 손에서 놓지 못하고  -

- 텐트라는 열악한 상황에서 노트북을 사용하지만 -

'불편함을 찾는 사람들'에게.

'적당한 불편함은 유쾌하며 행복하고 좋다.'는 당위성을 부여하는.

들러리 역할을 하는 것 같아.

썩 좋은 기분은 아니었다.


게다가.

정착한 '멍게'가 움직일 필요가 없어.

쓸모없어진 뇌를 먹어버리는 부분은 글쎄...


전체적인 방송 분량만 봐도.

'전자 제품으로 쉽고 간단하게 편해지려고만 하는 세상에서.

진정한 행복을 찾아 불편함을 쫓는 현대판 유목민들의 낭만적인 모습'이란.

주제를 정하고.

이야기들을 억지로 조립한 느낌.



그나마 다행인 점은.

편리를 강조한.

스마트홈 시연 장면들. (아래)

사이에서 보이던 '마음'이다.


인공지능 스피커의 웨이크워드 중.

아이들에게 친숙한 짱구를 고르는

부모의 마음을. (아래)


집을 관리하고. (아래)

가족의 건강과.

다른 사람을 생각하는 가장의 책임감을. (아래)


즐거움에 빨리 다가서기 위해서. (아래)

아내 취향에 맞도록.

많은 수정과 테스트를 거쳤을 자동화에서.

남편의 사랑을.

느낄 수 있더라.

(나는 내가 재밌어서 세팅한 이유가 더 크던데 이것도 혹시...)



나는.

편리나 불편 중.

어느 하나를 선택하기는 싫고. (아래)

편리를 위해 잠깐 불편하고 싶다.



궁금한 점.

마지막으로.

방송이 끝날 때까지.

궁금했던 내용이 있다.


하나는.

AI 스피커에 문제가 생겼을 때.

(누구에게나 생길 수 있다.)

우주군의 귀여운 반응보다. (아래)

(이상하게 이런 장치들은 시연할 때만 문제가 생기더라.)

많이 당황했을 것이라.

생각되는 우주아빠의 반응이고.

(내 예상은 '얘가 오늘따라 왜 이러지?'가 첫 마디.)


나머지 하나는.

따뜻한 정겨움이 느껴지던.

때 묻은 스위치를 누르고 들어가는. (아래)

(아날로그 취미 아주 좋아한다.)

고형선님의.

고급진 '만화방'에는. (아래)

몇 권의 '만화책'이 있는지.




총평.

스마트홈 세팅하는 과정을 그리는.

SBS 스페셜 '편리를 위하여' 기대합니다.




추가 - 2019년01월29일.

출연 후기.

sbs 스페셜 불편함을 위하여에 출연했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onaldo.tistory.com BlogIcon 오날두2019.01.29 10:03 신고

    작가가 섭외요청 왔을 때, 스마트홈이 메인이 아니고 들러리 역할이면 안하겠다고 했었거든요.
    그땐 절대 그런거 아니라고 하더니 결국 우려한대로였네요 ㅎㅎ
    방송국 놈들은 믿지말라고 했는데 역시나였습니다.
    스마트홈을..티비 광고에 나오는 정도로 알고 이 프로를 기획했을거같다는 생각을 많이 했어요.

    이번 방송으로 스마트홈 대중화가 조금 더 빨라지길 기대했는데, 완전 엇나갔네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9.01.29 14:58 신고

      스마트홈이 '불편을 위하여'란 프로그램의 재료로 사용되어 아쉽지만 재밌게 연출되어 관심을 가지시는 분들은 생길 것 같아요.
      무엇보다 오날두님께 좋은 추억이 될테니까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onaldo.tistory.com BlogIcon 오날두2019.01.29 10:04 신고

    아 그리고 저 오정태님은 제가 실제로 봤는데, 실물이 100배 잘생겼어요. ㅎㅎ

  • 프로필사진
    깔롱미니2019.01.30 13:48 신고

    재밌네요 ^^
    고수님들의 실제 생활을 봐서 신기하고 ^^
    제가 같은 카페 회원인거도 신기하고 ^^ ㅎ

    근데 전 궁금한게.. 누가 누구이고 누가 누구인건가요?? ^^;;
    아는사람은 다 아는데 저만 모르는? ㅎㅎ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9.01.30 16:19 신고

      숨겨진 행간을 읽으며 장면 하나하나 재밌게 봤습니다.
      제목을 '불편과 편리를 위하여'로 바꾸고
      말하고자 하는 바를 열어놨으면
      더 좋은 방송이 될 뻔했는데 아쉽네요.

      저도 깔롱미니님과 비슷한 것 같은데요.
      출연자분들 중 오날두(오정태)님 빼고는 대화를 못 나눠본 분들입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프로필사진
    윤형수2019.01.31 08:03 신고

    방송전에 pd에게 콘티받고 진행하고 각서를 받았어야했나봐요. 오날두님 말대로라면 분명 잘 못 포장된거라 생각되네요. 믿을게 못되네요. 진짜로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9.01.31 08:25 신고

      설정샷이 많은 스마트홈 장면들이 예쁘게 포장되어 제목과 다르게 흘러간다고 생각했는데 아니더라고요.
      의도한 결론으로 시청자를 끌고 가기 위한 멍게 이야기는 너무 뻔해 보였고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우주아빠2019.02.01 22:36 신고

    멋진 후기 잘 보았습니다^^ 저는 옛날에는 mbc kbs 스페셜 프로그램들 잘 챙겨보았는데요. 얼마전부터 모든 방송사가 주제를 깊게 파고 들어가질 않더라구요. 그래서 요즘은 잘안보기도 해서 별 기대 안했습니다. 그래서 저는 오히려 pd가 깊게 들어가려고 하면 방송 안나갈거 뻔하니까 대충 말하고 넘겼어요. 그냥 가볍게 재밌게 가족추억이나 하나 만들자 하고 촬영에 임했지요. 네트워크 안잡혀서 나오는 부분들은 일부러 제가 끊은겁니다. 1년전만 해도 짱구한테 빨간불들어오면 우주가 엄청 울었는데요. 지금은 많이 용감해 진거여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9.02.02 17:03 신고

      표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출연하신 분이 직접 궁금했던 나머지 이야기를 들려주시다니 영광이네요.
      방송 중 마이클 잭슨 특징을 잘 캐치한 우주 춤과 네트워크를 짱구 엄마 이름으로 알고 있는 부분이 귀엽더라고요.
      연출할 수 없는 우주의 순수한 반응(전체 방송 중 원래 모습을 보여준 우주 파트가 제일 자연스러웠어요.) 때문에 일부러 끊었을 것이라고는 전혀 생각하지 못했습니다.
      장난감 손에 들고 우는 장면까지 나왔으면 더 귀여웠을 것 같지만...

      감사합니다.
      우주에게도 '어떤 아저씨가 우주가 최고였데.'라고 전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