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홈킷 (HomeKit) 세팅 - 12. 분리. (1)

2018. 3. 12. 17:11전자제품

잦은 스마트싱스(SmartThings) 서버 문제.

2017년에는.

1월에 1회, 2월에 2회 스마트싱스 서버 문제가 있었고.

복구 시간도 길어야 이틀이라.

참을 수 있는 수준이었지만. (아래)

2018년에는.

1월에 11회, 2월에 10회(펌웨어 업데이트 1회 제외)로.

(느낌은 1월에 31회, 2월에 28회)

'서버'라 부르기에도 아까운 수준이며.

Scheduled SmartApp Failures 문제는.

2017년12월 23일부터 한 달이 넘게 계속되었다. (아래)


어떤 이유든.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라도.)

나 같은 일반 사용자는 불편함을 느끼는 순간.

스마트싱스'만' 연동되는 제품 구입을 미루며. (아래)

Netatmo Welcome을 지르다. - 1. 개봉.

다른 생각을 시작하고.

그 횟수가 많아지면.

행동에 옮긴다.



참고.

SmartThings Status(링크)에서 SUBSCRIBE TO UPDATES를 누르면. (아래)

스마트싱스 서버 이상 정보를.

실시간으로 '자주' 받아볼 수 있다. (아래)




방법 찾기.

스마트싱스를 대신할 수 있는 허브를 못 찾아.

(대체품을 찾는 동안 안정적인 서버 운영을 기대하며.)

기존 구성을 바꿔.

액추에이터(Actuator) 장치라도.

컨트롤할 수 있는 방법을 선택했다.


1. 자동화 수정.

대부분의 자동화 트리거인.

모션 센서가 감지된 상태에서.

서버가 복귀할 경우할 대비해 세팅했다.


예를 들어.

'휴1이 꺼져있는데 모션이 있으면(is) 휴1을 켜라.'라는 자동화 실행 중.

모션 감지된 상태로 서버에 문제가 생기면.

사용자가 필립스 휴 앱으로 휴1을 OFF 시켜도.

서버가 복구하는 순간.

휴1의 꺼짐 조건을 반영해 꺼진 휴1을 켠다.


이 문제는.

change to, stay를 적극적으로 사용해서 해결했다.



2. 전동 커튼 및 스마트 플러그.

컨트롤러 자체가 스마트싱스에 완전히 종속된 제품이라.

이건 방법이 없다.


커튼은.

모터 컨트롤러에 달린 버튼을. (아래)

거실 전동 커튼을 지르다. - 2. Z-Wave 컨트롤러, 두야 (Dooya) 전동 커튼.

사용하기 위해 버튼부를 노출시켰고.

전선 정리함에 있는 스마트 플러그는.

정리함 가장 위에 둬서. (아래)

이케아(IKEA) 전선 정리함을 지르다.

쉽게 ON, OFF 제어가 가능하도록 했다.



3. 버튼.

'주 조명이 꺼졌을 때만 보조 조명을 켜라'와 같은.

자동화에.

상태 반영이 빠르게 되도록.

로지텍 팝 홈 스위치는. (아래)

Logitech Pop Home Switch Starter Pack과 Add-On Home Switch를 지르다. - 1. 개봉.

일부가 스마트싱스를 통하도록 구성되어 있었지만.

전부 버렸다.


필립스 휴 브리지와 직접 연결해. (아래)

스마트싱스의 휴(빨간색)를 모두 제거했고. (아래)

위모(WeMo)도 직접 연결해. (아래)

스마트싱스의 위모 스위치(빨간색)도 제거한 후. (아래)

스마트싱스와의 연동을 최소화시켰다. (아래)



4. 아마존 에코. (Amazon Echo)

작동 안 한다는 꼬맹이들의 AS 요청에 지쳐.

(영어 교육용으로 킨들과 알렉사 조합은 꽤 재밌더라.)

버튼과 동일한 방법으로.

스마트싱스 연결을 최소화시켰고.

난 그만큼 편해졌다.



5. IFTTT.

허브가 허브 역할을 제대로 못 하니.

IFTTT가 스마트싱스보다 신뢰도가 높고 빠르더라.

(난 IFTTT를 안 좋아한다.)

로지텍 하모니를 비롯한.

가능한 장치는 IFTTT를 적극적으로 이용하기로 했다.



6. 홈킷. (HomeKit)

'애플 홈킷 (HomeKit) 세팅 - 분리.' 포스팅의 목적이다.


모니터링과.

시리(Siri)를 이용한 음성명령 위주로 사용하던. (아래)

애플 홈킷 (HomeKit) 세팅 - 10. 마무리 세팅 (2).

홈킷 구성도 바꿨다.


버튼과 마찬가지로.

빠른 자동화 상태 반영을 위해

'장치(네스트, 필립스 휴, 센서 등) - 스마트싱스 허브 - 홈브리지 - IOS' 구성을 고집했는데.

홈브리지와 직접 연결이 가능한 장치는.

'장치 - 홈브리지 - IOS' 로 바꿔.

홈킷 사용에 스마트싱스 상태가 영향을 덜 주도록 했다.




Nest Thermostat, Nest Protect Homebridge Plugin.

설치.

https://www.npmjs.com/package/homebridge-nest


스마트싱스 통해 연결된 네스트 (좌)

직접 연결된 빨간색 네스트, 파란색 네스트 프로텍트 (우).


참고1.

도커에 세팅했다면. (아래)

애플 홈킷 (HomeKit) 세팅 - 9. 라즈베리파이를 버리다. (Docker 설치)

install.sh 파일에.

npm install -g homebridge

npm install -g homebridge-nest

추가하고.

config.json을 작성하면 된다.


참고2.

네스트는 스마트싱스와 홈킷의 공식 호환 제품이 아니다.



사용.

네스트 본체 온도를 올려 보일러를 작동시키고.

22.5도로 내리면. (아래)

(홈킷에서는 반올림한 23도로 나타난다.)

네스트 매니저(NST Manager)에 지연 설정을 안 했는데도.

스마트싱스 네스트는 무반응이지만.

직접 연결된 네스트는 바로 23도를 나타내며. (아래)

16도로 내려도 직접 연결된 네스트는 손을 떼는 순간 바로 반응한다. (아래)

(신뢰도가 아닌 속도-스마트싱스 네스트와 3~15초 차이-는 내게 큰 문제가 아니다.)

직접 연결했을 때의 장치 정보와. (우) (아래)

네스트 프로텍트 연결 확인 후. (아래)

스마트싱스 네스트는 제거해서 끝. (아래)




총평.

하나로 통합된 구성이 좋은데 아쉽다.




여기까지 3월 초에 작성했는데 총평을 수정한다.

(대부분 포스트 작성 후 1주~3주 후 발행한다.)


총평.

하나로 통합된 구성이 좋지만 아쉽지 않다.




처음으로 테스트가 아닌 실제 상황(?)에서.

(아내가 말하길 내가 굉장히 신나했다고...)

네스트 프로텍트가 요란한 사이렌을 울리며.

홈브리지와 네스트 앱 순으로 화재를 알렸고. (아래)

테스트 동영상처럼. (아래)

Zigbee Smoke Detector를 지르다. - 화재 자동화.

모든 조명 ON, 휴는 빨간색 최대 밝기로 변경.

노티 스피커에서는 사이렌이 울리는 공포 분위기가 예상되어.

가족들에게 놀라지 말라는 말을 했는데.

스마트싱스에서는. (아래)

인식을 못 해 무사히(?) 넘어갔다.


공기청정기들도 감지하는데. (아래)

20분이 지나도.

스마트싱스 혼자 Clear 상태. (아래)

 

내가 집에 없을 때.

스마트싱스에만 연결된 홈브리지 설정이었다면.

네스트 앱을 사용하지 않는.

가족들은 아무런 알림도 못 받았을 것이다.


도대체 내가 만족하던 스마트싱스는 어디로 갔을까?




추가 - 2018년03월14일.

위 링크의 config.json에서 빠진 내용이 있어 추가한다.

{

            "platform": "Nest",

            "token": "이 값은 비어진 상태로 도커 실행 후 도커 로그에서 복사해서 붙여넣기",

            "clientId": "https://developers.nest.com에서 복사해서 붙여넣기",

            "clientSecret": "https://developers.nest.com에서 복사해서 붙여넣기",

            "code": "Authorization URL에 들어가 Agree하면 보인다."

}

  • 프로필사진
    쿠쿠2018.03.12 17:20

    쓰윽 읽었지만 다 공감되고,
    저도 꼭 ST를 거치지 않아도 되는 것을 돌아가고 있었구나 하는 것을 깨닫고 저도 따라서 변경해야 겠다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그것은 바로! 로지텍 팝 스위치입니다.
    로지텍 팝 스위치로는 거의 위모나 휴 등을 컨트롤 하고 있었는데, 바로 가도록 해야겠네요
    더 빠를 것 같고 좋을 것 같네요.
    하나 또 배우고 갑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8.03.12 18:20 신고

      표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지금처럼 서버 관리가 엉망인 상황에서는 신뢰도 확보가 안 되니 변경하는 것이 편하더군요.
      로지텍 팝에 직접 연결하면 반응은 빨라서 좋은데 ST 자동화가 느려져 아쉽습니다.

  • 프로필사진
    어리벙벙72018.03.12 19:49

    안녕하세요. 매번 글을 보고 있습니다~

    저는 홈킷 제품만을 고집(?, 왠지 스마트싱스의 개방감은 보안에 취약할거다 라는 생각때문에...)하다가 매번 홈킷 제품이 새로 등록될때마다 들어가서 확인하고 확인하였습니다.

    이번에 두야 커튼도 공식으로 지원예정이라고 목록에 나와 기다리고 있었는데 너무 안나와서 ㅠ

    샤오미 커튼을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샤오미 커튼은 지그비로 스마트싱스나 샤오미 게이트 웨이가 있어야 하던데~ 싱스로 할지 게이트웨이로 할지 고민하고 있었던 찰나 저런 문제를 보게 되었네요.

    샤오미 게이트웨이와 라즈베리파이 홈브릿지로 갔다가 정식 샤오미 홈킷 지원 게이트웨이(아마 홈킷 인증을 제품으로 받지 않고 게이트웨이나 브릿지 형태로 받을거 같습니다.)가 나오면 갈아 탈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혹시 샤오미 제품을 사용중이신가요?

    사용중이시라면 홈브릿지 프로그램에서 샤오미 게이트 웨이를 바로 지원해서 사용중이신지 아니면, HA를 설치, 여기에 샤오미 게이트웨이 연결, Ha-홈브릿지로 하시는지? 궁금하네요.

    또한, 샤오미 제품의 신뢰성은 어떤가요? 예를들면, 온습도 측정기를 가지고 있으시다면 다른 제품대비 정확도가 있는 건지, 모션센서는 인터벌 타임이 30초 이하로 안된다고 들었습니다. Elgato eve의 경우 비싸긴하지만 5초까지 인터벌 타임을 줄일수 있어 재실용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샤오미 홈 제품의 신뢰성은 괜찮은지 궁금하네요.

    Koogeek이라는 곳에서 3구 멀티탭도 공식홈킷제품으로 나온다고하고, 먼지측정기(6 in 1, 모션, 온도, 습도, 먼지, 조도, 사운드)도 나온다고 하네요.

    점점 홈킷 제품이 기대가 됩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8.03.12 20:32 신고

      안녕하세요.
      표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어리벙벙7님이 가르쳐주시는 정보에 저도 늘 감사한 마음을 가지고 있습니다.


      샤오미 - 연결성.
      샤오미와 스마트싱스를 연결했을 경우 제 환경에서 좋은 연결성을 보여주지 않았습니다.
      (샤오미 제품은 모두 ST에 직접 연결했습니다.)
      제품 자체는 괜찮은데 소켓, 도어, 모션 센서 모두 끊김이 발생해 대부분 교체했고 대안 제품이 없는 온습도 센서(가장 좋아하는 센서입니다.)는 끊기면 다시 ST와 리조인하며 사용하고 있으며 비바리움에 세팅한 센서를 제외하고 나머지는 다른 온습도 제품을 고려하고 있습니다.
      누수 센서와 일부 도어 센서(Zigbee ID가 있는 센서)의 경우는 끊김이 생겨도 일정 시간이 지나면 복구되더군요.
      샤오미 커튼은 사용해보지 않았지만, 아직 특별한 이슈를 접하지 못했습니다.

      말씀하신 것처럼 중간에 샤오미 게이트웨이를 거치거나 블로거 신짱님의 정보에 따르면 리피터를 거치지 않고 ST 허브에 연결하면 끊김 문제는 사라지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샤오미 - 신뢰도.
      연결 끊김 부분을 게이트웨이로 극복한다면 신뢰도 문제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온습도는 Netatmo Weather Station과 비교했을 때 온도와 다르게 습도 편차는 있었지만 오차 범위였으며(전문 장비가 없어 확신할 수 없습니다.) 나머지 센서들 모두 괜찮았습니다.

      http://makelism.tistory.com/entry/스마트-비바리움-7-온습도-센서-및-스팟SPOT-세팅-1


      샤오미 - 반응 속도.
      모션 인터벌 타임은 개조를 통해 5초까지 줄일 수 있으며(시도 안 해봤습니다.)
      온습도 센서의 경우 온도, 습도 변화에 따른 반응 속도는 상당히 빠릅니다.
      나머지 센서들의 딜레이도 없었습니다.



      중국 제품의 보안 이슈에 대한 개인적인 편견 때문에 샤오미 게이트웨이는 생각도 안 하다가 홈킷 지원 소식을 듣고 저도 어떤 모습으로 나올지 기다리고 있습니다.
      ST 서버 문제가 지속된다면 자동화는 포기하고 제가 생각하는 문제점을 해결할 수 있는 대안이 될 수도 있겠고요.

      Koogeek 멀티탭 정보는 알았는데 먼지 측정기는 처음이네요.
      이 제품도 살펴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onaldo.tistory.com BlogIcon 오날두2018.03.13 12:52 신고

    제 미래를 보는 것 같은 포스팅 내용에 한숨을 푹~ 쉬게 되네요. 와이프가 유일하게 사용하는 앱이 홈킷이다보니 저도 고민이 많아지네요.. 링크주신 것들부터 저도 홈브리지로 옮길 예정입니다. 그 편이 정신적으로 이로울 것 같습니다..
    삼성진짜 욕나오네요 휴..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8.03.13 15:52 신고

      공감합니다.

      작년과 같이 빠릿빠릿한 모습으로 돌아오더라도 계속된 서비스 장애에 신뢰도를 잃은 제품이라 준비는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이미 편한 맛을 봐버려 포기할 수도 없고요.
      자동화 부분은 대안이 없어서 고민이네요.

  • 프로필사진
    윤형수2018.03.14 12:49

    ST를 괜히 인수해서 잘 나가던 걸 막고 있는 느낌을 지울 수가 없네요.
    그대로 그냥 ST에서 하고 싶은데로 놔뒀더라면..지금쯤 어떤 모습일지 항상 궁금합니다.
    오히려 삼성에서 ST를 실험하는 것 같은 인상을 지울 수가 없네요.
    옛날이 그립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8.03.14 19:07 신고

      저도 상상하는 ST의 로드맵을 그대로 따라갔다면 지금과 같은 시행착오(아직까지는 이렇게 믿고 싶습니다.)도 없었고 유저들 불편 또한 겪지 않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스마트홈 구축이 아닌 개별 앱으로 파편화된 삼성 제품들을 신제품 위주로 통합하는 것에만 목표로 두며 삼성 커넥트였다가 스마트싱스로 바꾸는 등 일관성 없는 정책도 문제네요.

      옛날이 그립습니다.

  • 프로필사진
    Azirael2018.04.24 16:00

    많은 분들의 생각이 비슷한가봐요. 저도 홈브릿지 플러그인으로 직접 연결 가능한 것은 시간 날 때 마다 조금씩 옮기기 시작했거든요. 좋은 포스트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8.04.25 00:46 신고

      표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요즘처럼 ST 신뢰도가 괜찮았으면 좋았을 텐데 불안한 상황을 자주 접하다 보니 저도 한동안은 직접 연결을 고집할 것 같습니다.

      좋음 밤 되세요.

  • 프로필사진
    kaze2018.05.03 18:27

    안녕하세요
    ha를 통해서 nest를 홈킷에 연결하니까
    네스트 하나당 두개의 홈킷 아이콘이 생성되더라구요
    (온도 표시되는 것 하나, 선풍기 모양 하나)
    혹시 네스트 플러그인을 통해서 바로 연결하면 아이콘이 하나인가요?
    아니면 st를 통해서 연결하면 아이콘이 하나인가요?
    올려주신 사진상으로는 st가 아이콘이 하나인거 같은데 스샷을 덜 찍으신건지 아이콘이 하나인건지 궁금합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8.05.03 18:35 신고

      안녕하세요.

      보일러만 연결했을 때 스마트싱스 플러그인을 사용하면 네스트 아이콘 1개, 네스트 플러그인을 사용하면 3개가 생성되었습니다.
      (포스트에는 빨간색으로 새로 생성된 아이콘 3개를 따로 표시했습니다.)

      좋은 저녁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noel2018.05.29 22:08

    안녕하세요~ 항상 글 잘보고 있습니다.
    궁금한 것이 있었는데, 글을 다시 보다보니 그 얘기가 있어서 여기에 질문 드립니다~
    홈킷은 온도가 다 반올림되서 되는 것인가요?
    저는 지금 샤오미 게이트웨이와 샤오미 온도 센서를 홈브릿지에 연결해서 홈킷으로 사용중인데,
    온도에 따라 에어컨을 가동/종료를 하고 있는데, 소숫점으로 작동이 안되고 반올림으로 되니
    참 무용지물처럼 불편한 상태입니다.
    처음에는 '샤오미가 홈킷에 정식이 아니라서 그런가'라고만 생각했는데
    이 글에 반올림 얘기가 나와서 질문을 드립니다~
    소숫점으로 사용하려면 ha나 st로 가야할까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8.05.30 12:47 신고

      표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홈킷 온도의 Characteristic Type은 소수를 지원하지 않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온도 표시되는 크기를 보면 이해는 가는데 아쉬운 부분이죠.

      홈킷 자동화 대신 Elgato Eve 앱을 사용(추가 하드웨어 없이 앱 설치 과정 중 홈 접근 권한만 주면 됩니다.)하면 0.5도 간격으로 자동화 설정이 가능하니 참고하세요.
      어설픈 자동화는 말씀하신 것처럼 불편해서 수동이 나은 경우가 많으니 이브 앱으로 해결이 안 된다면 다른 방법을 생각해보셔야 할 것 같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noel2018.05.30 15:02

      설명 감사합니다~
      그 앱으로 사용해봐야겠네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