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빵 믹스를 지르다.

2017.05.23 09:55이것저것

식빵 믹스를 지르다.

취미반 제빵 수업 후. (아래)

(나 빼고 전부 여자더라.)

종종 집에서 식빵만 다시 만들어봤는데.

꼬맹이들 반응이 많이 좋았었다. (아래)

오래 간만에.

이 기분을 꼬맹이들과 같이 느끼고 싶어.

마트에서 발견하고 바로 주문했다. (아래)




제빵.

내가 반죽하던 사진인데.

반죽의 "고통"을 느낀 후 구입했던.

제빵기를 이용하기로... (아래)

제빵기에서 끝낼 생각이었는데.

생각보다 양이 많아.

제빵기에서는 1차 발효까지만 진행하기로 했다. (아래)

둥글리기 시작. (아래)

제일 밑이 내가.

제일 위는 큰 꼬맹이가.

제일 왼쪽은 작은 꼬맹이가.

만든 "작품"이다. (아래)

휴지를 끝내고.

식빵팬에 넣자. (아래)

오븐에서 2차 발효 끝. (아래)

굽자. (아래)

불안해서 굽기 시간을 늘렸더니 탔다. (아래)

아내와 냠냠. (아래)

꼬맹이들이 만든 초코 식빵은 더러워서 안 찍었다.




후기.

맛은 평범하다.

동네 기능자 빵집의 식빵보다는.

별로지만.

프랜차이즈보다는 괜찮다.



가성비는 안 좋다.

꼬맹이들과의 추억이라는 변수를 빼고.

가격, 시간, 노력 대비 맛을 생각하면.

사먹는 것이 가성비가 좋다.



재미는 있다.

일반 빵집에서는.

빵에 초코나 견과류를 넣은.

커스텀(?) 식빵이 안 판다.




총평.

그냥 사먹자.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onaldo.tistory.com BlogIcon 오날두2017.05.23 11:33 신고

    이건 가족과의 추억이 생기는거라 정말 좋아보이네요. 아이들한테는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좋은 추억이 될 것 같습니다. 정기적으로 날을 정해서 빵만드는 날을 정하시는것도 좋을것같네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7.05.23 12:37 신고

      손반죽만 아니면 꼬맹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몇 년 뒤에는 선생님도 비슷한 내용의 포스팅을 하실 것 같은데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livebywant.tistory.com BlogIcon ShinJjang2017.05.23 18:22 신고

    Makelism님 빵까지 굽다니 대단합니다. 그냥 보기에도 일반인 수준은 아닌것 같습니다. 식빵을 만드는 과정이 이렇게 여러과정을 거쳐야하는지 처음으로 알았네요. 그리고 결과물이 빵집에 파는 식빵과 똑같아 놀랐습니다.
    저도 한번은 아이들과 만들려고 초코케익 믹스를 샀다가 결국은 함께 만들지 못하고 유통기한이 지나 버렸답니다.
    부성/모성 대물림이라는 말이있죠. 저는 어릴때 한번도 부모님과 함께 무언가를 만들어본 기억이 없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생각과 다르게 마음과 몸은 아이들과 함께 하는것을 불편해하고 힘들어 합니다. 바꾸려고 노력하고 조금은 바뀌었다 생각하지만 아직 잘 안되네요. 제 아이들이 저로인한 부성되물림으로 저 처럼 괴로워할까봐 그게 가장 걱정입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7.05.23 19:34 신고

      이게...참 민망한데요.
      제일 위 사진은 허브가 시켜서 조명이 켜진 것처럼 제가 만들었다고 생각하시면 안 됩니다. 모든 준비는 제빵 선생님께서 다 해주시고 저는 수업 내용 필기하고 사진 찍으며 로봇처럼 흉내만 낸 수준이거든요.

      저도 부모님과 같이 만들고 놀았던 기억이 없어서 될 수 있으면 저희 아이들과 그 나이 때 제가 바라왔던 것들을 하고 있습니다. 아이들과 자주 장난치며 놀다 보니 저희 부모님이 보여주셨던 무게감이 저에게는 안 보이나 봐요. 심각한 이야기나 고민은 아빠가 놀릴 것 같다고 안 하려고 하거든요. 저도 철이 들며 무게감 있는 아빠의 모습을 갖춰가겠죠.

      선생님 스타일을 상상했을 때 자제분들이 더 커서 눈높이가 올라가면 쉽게 해결될 것 같은데요. 아빠랑 집 지붕에 올라가서 최신 가요 틀어놓고 수리하기(저희 애들은 기겁하지만 제 위시 리스트 중 하나입니다.), 페인트칠하기, 침대 헤드 만들기, 철근 자르기, IoT 장치 설치하기 등등을 하다 보면 친해지겠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turlvo.tistory.com BlogIcon 쿠쿠럴보2017.05.23 22:54 신고

    IoT 기기랑만 사시는 것 같으면서도 애들을 위하는 모습이 포스팅 곳곳에 보이네요.
    보기 좋습니다. 그리고 부럽습니다

    흑 아직 애기는 없지만 이렇게 야근까진 아니지만 늦게 퇴근하면 IoT기기 만지지도 못하고,
    애들과 놀아 주지도 못하겠네요 ㅠ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7.05.23 23:27 신고

      꼬맹이들 반응이 재밌어서 자주 노는 편입니다.

      애기 태어나면 사용자가 많아지니 변수가 많아져서 더 재밌습니다. 만약 애기가 있다면 베이비 카메라와 소음 측정기, 모션, 온습도 센서를 트리거로... 정말 하고 싶은 것이 더 많아지겠네요.

      저도 애들이 어렸을 때는 자는 얼굴 보는 것이 다였는데 지금은 애들 공부할 때 하드웨어 구축해놓고 자상한 아빠 빙의해서 재우면서 세팅합니다.

  • 프로필사진
    랑스2017.05.24 12:17

    사람들이 제과제빵 중에서 식빵이 제일 수고스럽다는걸 잘 모르죠...식빵은 큰맘 먹지 않으면 다시 시도하기도 쉽지 않은데 대단하십니다.
    저도 장비는 집에 다 있는데, 요즘은 도통 꺼내볼 시간이 없네요. 이번 어린이날에는 아이와 놀아준다고 마트에서 어린이날용 프로모션으로 팔고 있는 쿠키믹스를 사왔는데, 결국 그냥 지나가버렸구요.

    아...말이 나왔으니 말인데 저 쿠키믹스 추천드립니다. 찰흙 같은 형태로 되어 있어서 모양을 만들어서 굽기만 하는 제품이더군요. 각종 모양틀도 제공합니다. 가볍게 아이들과 시간보내기 좋을것 같습니다.
    제품정보는 아래 링크를 참고하세요.
    http://shopping.naver.com/detail/lite.nhn?nv_mid=11408872735&cat_id=50001999&frm=NVSHATC&query=%EC%BF%A0%ED%82%A4%EB%A7%8C%EB%93%A4%EA%B8%B0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7.05.24 16:21 신고

      비싸지만 신기하네요.
      꼬맹이들 반응이 많이 좋을 것 같아 2박스 주문했습니다. 무엇보다 만들 때 제가 편하겠네요.

      처음에는 식빵을 집에서 만드는 것이 신기해서 자주 만들어 먹다가 지금은 말씀대로 각오하고 만듭니다. 식빵 믹스는 계량 과정이 없어서 그나마 편했지만 다시 하라면 못 할 것 같아요.

      전동 커튼 문제는 잘 해결하셨는지 궁금하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랑스2017.05.24 17:02

      ㅎㅎ 커튼 문제는 시간이 없어서 당분간 보류입니다.(늦은 퇴근때문입니다.)
      현재까지 조사한바로는 제가 구입한 Qubino motor controller가 크기가 작으면서도 디테일한 세팅과 전력량 측정까지 되는 괜찮은 제품이더군요.
      현재까지 내용을 정리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1) 해당 Motor Controller의 전력량 측정기능을 이용한 커튼 상태 변환이
      가능할것으로 보임
      - 다만 커튼은 움직일때만 전력이 측정되므로 상태 Toggle만 가능
      - 그러므로 어느 순간 상태 반영이 다시 잘 안될 가능성이 있고, 이는 주기적으로 상태를 동기화시키면 해결 될듯함(예를 들어 외출모드일때 한번 동작)
      2) 다만 Qubino의 ST지원이 다소 늦어서 다른 제품은 대부분 다른 사용자가 DTH를 만들어 놓았는데, Motor Controller는 아직 없음
      - 포럼의 이야기로는 2가지 이상 상태값이 올라오는 기기의 경우 기본 드라이버가 잘 지원을 안하는 것 같다는 의견
      - 이런 이유로 Qubino의 다른 제품들도 대부분 전력량 측정기능을 제공하는데 기본 드라이버로는 마찬가지로 전력량이 안나온다고함.

      결론. 전력량 측정이 가능할때 까지 Holding.

      부연. Qubino의 다른 제품들도 한번 보시면 크기가 매우 작아서 복스 안에 내장이 가능할것 같고, 대부분 전력량 측정이 가능해서 WEMO Light Switch류의 좋은 대안이 될것으로 보입니다.(한국식 스위치를 그대로 이용하고 Controller를 복스안에 매립하는 방법이 가능할듯합니다.)
      아래 링크 참고.
      http://qubino.com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7.05.25 09:41 신고

      Qubino 제품 후기 잘 읽었습니다.
      설치 모습이 궁금한데 기회가 된다면 사진도 부탁드려요. 검색을 해봤는데 국내 사용자는 선생님이 처음이신 것 같습니다. 역시 선구자들은 힘들어요.

      처음에 봤을 때 크기 때문에 혹 했는데 기능도 많군요. KT82의 커튼 상태는 말씀하신 전력량을 이용해서 해결하고 DTH가 없어서 커튼 자동화 구현이 안 된 상황이겠네요.

      한국 스위치를 그대로 사용하고 전력량으로 상태 측정도 가능한데다 중성선 없이 복스 안에 들어간다면 공사 계획이 없는 분에게 말씀하신 것처럼 좋은 대안이 될 것 같습니다.

      정보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2017.05.25 14:25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7.05.25 15:18 신고

      안녕하세요.

      제가 좋아하는 분야의 전문가분과 대화할 기회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재밌겠네요.

      사진, 동영상 촬영을 동반한 인터뷰가 아니라 단순한 비공개 상담(?)과 견학이라면 언제든지 가능합니다.

      다만 제가 낯을 많이 가려 개인을 초대한 경우가 없습니다. 큰 기업의 대표로 방문하시니 실례가 안 된다면 선생님의 존함이 적힌 명함과 같은 인증이 가능할까요?

    • 프로필사진
      2017.05.25 16:31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2017.05.25 16:32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7.05.25 17:03 신고

      티스토리의 비밀 댓글은 오직 블로그 주인만 볼 수 있습니다. 댓글보다는 내일 오전에 따로 연락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2017.05.25 17:20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