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용 기상 관측 장비 웨더플로(WeatherFlow) - 4. 세팅 (3) 및 후기. (끝)

2019.06.13 11:01전자제품

세팅 - 자동화.

웨더플로(WeatherFlow)의 신뢰도 확인 후. (아래)

(클래식과 다르게 뉴앱에서는 강수량, 풍속 등의 측정값을 볼 수 없다.)

모니터링을 위해 ActionTiles 추가 및. (아래)

(남향, 북향 및 위치에 따른 조도 차이를 보는 맛이 좋다.)

몇 가지 데이터를. (아래)

트리거(Trigger)로 자동화시켰다.

 

조도.

같은 시간.

북쪽 실내에서 창문을 향한 Aeotec Multisensor 6 조도 측정값은 424 lux,

북향 실외에 설치된 WeatherFlow 조도 측정값은 724 lux로 차이가 큰 것 같지만. (아래)

실제 조명 자동화가 시작되는 저조도(100~200 lux 이하) 오차가 작아.

웨더플로 조도를 자동화 조건으로 사용했다.

 

현관 조명 조건에 사용하던 Zooz를. (아래)

 

ZOOZ 4-in-1 Sensor를 지르다. - 1. 개봉 및 세팅 (1).

조명 자동화의 핵심은 조도 센서다. 현재는 거실 Fibaro 센서에서 측정한 조도를 기준으로. 각 방과 거실, 주방은 조명이 켜지고 꺼진다. (아래) 특별한 모션 센서 Fibaro Z-Wave Motion Sensor (FGMS-001)을 지르..

www.makelism.net

웨더플로로 교체해서. (아래)

퍼센트(단위만 lux로 DTH에서 바꿀 수 있다)가 아닌.

실제 조도값을 입력. (아래)

 

북쪽 일부와 중앙 조도 자동화를 하나의 센서에 일임해서 불안했던 변수에는. (아래)

 

조도 센서를 지르다. - 3. Fibaro Motion Sensor. (끝)

Fibaro Motion Sensor를 지르다. 두 가지 이유로 주문했다. 1. 샤오미 모션 센서 확보. 비바리움에 사용할. '샤오미' 모션 센서 2개가 꼭 필요한데. (아래) 스마트 비바리움 - 1. 계획 및 준비물. 추가 구입할 생..

www.makelism.net

웨더플로를 추가해서. (아래)

조명 ON, OFF.

커튼, 취침 모드에서 일반 자동화 모드로 전환 등등에.

반영시켰다.

 

 

실외 온습도.

지역 기상 관측소 및 Netatmo 실외 모듈이 있는 외부 온습도 변수에도.

웨더플로를 추가해. (아래)

난방, 보일러 온수관 열선, 이상 온도 노티 등의 변수와. (아래)

에어컨 자동화 조건에 적용했다. (아래)

 

 

날씨.

검색으로. (아래)

기상청 강풍 기준을 찾아. (아래)

강풍 노티 및. (아래)

(EVB에 실용적이고 멋진 자동화(링크)를 적용할 수 있다.)

창문을 닫거나 날씨 알림 등등에 사용하던 Netatmo Rain Gauge에.

웨더플로를 추가해서. (아래)

세팅 끝.

 

자동화 신뢰도를 높일 수 있는 세팅이지만.

단점이라면.

두 개 이상의 센서 평균값을 조건으로 사용하다 보니.

센서 하나에 배터리 등의 문제가 생겨도.

늦게서야 알게 되는데.

(난 배터리 노티 사용 안 한다.)

게으른 성향의 사용자에게는 이 부분도 장점이 될 수 있다.

 

 

 

후기.

내가 가진 조도 측정 장치 중 완전체에 가깝다.

내가 사는 지역의 날씨 정보,

남쪽의 Netatmo Weather Station과.

북쪽의 WeatherFlow의 온습도 데이터는.

설치 위치 고려할 때.

납득할 만한 수준의 오차를 보여주고. (아래)

 1~128,000lux까지 측정 가능한 넓은 범위의 조도값과. (아래)

(위에서도 언급했지만 조명 자동화는 저조도가 중요해서 큰 의미는 없다.)

1분 단위로 올라오는 웨더플로의 데이터는. (아래)

(웨더플로는 모든 데이터를 즉시 아니면 1분 단위로 리포팅한다.)

1~32,000lux까지 가능한 Fibaro보다 측정 범위가 넓고.

(무척 만족하는 Fibaro 모션 센서는 조도 변화에 따라 1분에도 여러 번 리포팅한다.)

1초 인터벌을 가졌지만 조도 절댓값이 안 맞다고 '느껴지는' AEOTEC보다.

좋다고 느껴져.

실내가 아닌 외부 조도를 기준으로 자동화시키려는 목적이라면.

꽤 괜찮은 선택이라고 생각한다.

 

옥상같이 개방된 곳에.

설치 가능한 환경이라면 이거 하나로 끝낼 수 있을 듯.

 

참고.

UV 측정(0~11)도 가능하다. (아래)

 

 

배터리, 연결 문제는 없다.

전압 그래프 추세를 보면.

에너자이너 얼티메이트 리튬 배터리를 사용할 때.

최소 일 년은 갈 것이라 예상되고.

위치를 조금만 옮겨도.

극악의 연결 끊김을 보여주던 Netatmo와 비교할 때.

높은 신뢰도의 연결성을 보여준다.

 

 

비 감지는 만족한다.

같은 시간에 측정한 자료를 보면.

Netatmo Rain Gauge와. (아래)

WeatherFlow 측정값 차이가. (아래)

설치 장소가 다른 것을 고려해도.

커도 너무 크더라. (아래)

 

위 스샷을 보면.

비교적 정확한 강수량 수치가 필요한 환경에서는.

햅틱 방식의 WeatherFlow보다.

직접 빗물을 받아 측량하는 Netatmo가.

더 유리하지만.

비가 '많이' '적게' 왔는지 정도의 판단과.

적은 빗물이라도 빠른 감지가 필요한 상황에서는. (아래)

(약간의 비가 왔을 때 Netatmo에서는 0, WeatherFlow에서는 0.2로 측정)

웨더플로가 더 좋다고 생각한다.

 

무엇보다.

가족 구성원이 전용앱을 설치하지 않아도.

스마트싱스(SmartThings)나 홈킷(HomeKit)으로.

비 알림을 받을 수 있는.

비 감지 센서 덕분에 만족도는 더 큰 편. (아래)

(Netatmo만 있어도 Simulated Water Sensor를 사용해 구현할 수 있다.)

 

 

번개 감지는 잘 된다.

맑은 날씨에 시도 때도 없이 울리는 번개 알림을. (아래)

확인할 길이 없어 포스트가 늦어졌는데.

마른하늘에 진짜 번개가 쳤는지는 모르겠으나.

산발적인 뇌우를 보여주던 날.

내 눈에 보이던 번개들을 모두 감지하더라. (아래)

알림을 싫어하지만.

(난 카톡 알림도 꺼놓는다.)

유흥을 위해 노티 안 끄고 즐기는 중.

 

 

웨더플로앱 퀄리티는 낮은 편이다.

설치 첫날.

리프레쉬 없이 실시간으로.

변하는 웨더플로 메인 화면의 데이터를 흥미롭게 지켜보다가.

그래프와 같이 뭔가 정리된 화면을 기대하며.

아이폰을 가로로 돌렸더니.

글씨만 커지고. (아래)

아이패드에서는.

화면 크기에 비례해 글씨만 더 커진다. (아래)

 

히스토리도 직관적이지 않아 비교도 쉽지 않고.

핀투줌도 부드럽지 않으며.

전체적인 앱 구성도.

사용자 편의성보다 정보 전달에만 충실한 느낌이라.

위젯도 켜봤더니. (아래)

Netatmo 앱(빨강)과 다르게.

웨더플로 얘네들은.

모든 역량을.

정보 배열 스탯에 몰빵했더라.

 

직관적이고 부드럽게 작동하는 Netatmo 앱만 보다 보니.

실망스러운 부분이지만.

Netatmo Weather Station(외부, 내부 모듈 1개)과 Rain, Wind Gauge까지.

구입하려는 사용자는.

이산화탄소 측정을 위해 내부 모듈 추가 계획.

혹은 미려한 장식품으로의 기대가 있다면 모를까.

연결 끊김, 5분 인터벌 등을 고려했을 때.

가격이나 기능적으로.

웨더플로도 생각해보는 것이 좋다.

 

 

 

총평.

남북에 모두 기상 관측 장비를 설치해서 또 하나의 숙원 사업 완료.

동쪽이 비었다.

 

 

추가 - 2019년06월14일.

그림1. (아래)

0, 0.1 인식. 

(비가 안 올 때 테스트)

 

그림2. (아래)

IFTTT WebHooks.

 

 

 

추가 - 2019년06월16일.

Netatmo Wind Gauge (좌), WeatherFlow (우)

  • 프로필사진
    IoT2019.06.14 19:52

    Makelism님이 올려주신 글을 통해 많은것을 배우고, 간접체험을 해 볼수 있어 늘 감사한 마음이 드는 방문자 입니다. 올려주신 글을 읽다 얼마전 구입한 "Netatmo Rain Gauge" 의 ST 연동시 불편한 점이 생각나 질문을 드려 보고자 합니다.

    저는 비가 내리거나 멈추는 것을 ST를 통해 사용자에게 통지 하고자 "Netatmo Rain Gauge" 의 Rain 값을 웹코어를 이용하여 자동화 하려고 합니다. 그런데 Rain 값은 1 미만의 소숫점인 경우가 많은데 웹코어에서는 조건 지정시 정수만 인식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혹시 웹코어 자동화시, 비가 내리거나 멈추는 것을 어떻게 활용하고 계시는지 여쭙고 싶습니다.

    날씨가 무더워 지고 있습니다. 즐거운 IoT 생활고 더불어 더위에 건강 조심 하십시요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9.06.14 22:25 신고

      표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제가 아는 분이라면) IoT님 오래간만에 뵙네요.

      워낙 유저수가 적은 제품이라 이런 문제가 있었는지도 몰랐네요.
      원하시는 답변이 아닐지도 모르겠지만 전에 세팅했던 내용을 적어보겠습니다.
      (그림은 포스트 하단에 추가했습니다.)

      1.
      초기 세팅할 때 0 인식 문제가 있었습니다.

      'rain is 0'
      'rain is less than or equal to 0'
      'rain change to 0'
      'rain drops to or below 0'
      등등 모두 인식 불가라.
      0이 아닌 0.1로 바꿔 해결했었습니다.

      지금 피스톤을 만들어 Trace를 켜고 테스트해봤는데 0과 소수인 0.1 모두 인식하는 것처럼 보이네요. (그림1)


      2.
      이번 포스트에 추가하려다 내용이 너무 많아 넣지 않은 세팅인데 장치 개수를 줄이고 싶어 Rain, Wind는 webhook을 사용했었습니다.

      https://www.makelism.net/entry/가상-장치-줄이기-IFTTT-Webhooks

      그림에는 바람(그림2)만 있지만 IFTTT의 레인 게이지는 비가 내리고 멈춘 것을 트리거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3.
      지금은 장치를 다시 스마트싱스에 붙여 webhook 삭제 후 포스트 스샷처럼 레인 게이지의 0.1과 웨더플로의 젖은 상태를 트리거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원하신 답변이 아니거나 추가 테스트가 필요하면 말씀해주세요.

    • 프로필사진
      IoT2019.06.19 19:08

      바쁘신 와중에도 소중한 시간을 내시어 테스트까지 해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진작 인사를 드려야 했는데 하필 개인적인 문제가 발생해 그간 경황이 없어서 죄송하다는 말씀부터 드립니다.

      Rain Gauge 구입 후 테스트 했을시는 분명 문제가 있었던 것으로 기억을 하는데 (1미만 소수점 값은 0으로 인식) 조언해 주신대로 아래와 같이 수식을 변경하니 잘 잘동하는 듯 싶습니다.

      *비가 올때
      Rain Gauge's rain is greater than or equal to 0.1

      *비가 멈추었을때
      Rain Gauge's rain stay less than 0.1 for 22 minutes.

      이미 Rain Gauge 나 Netatmo 외부모듈을 수십차례 재설치 하셨으니 알고 계시겠지만, 저같은 경우 외부모듈 설치시 신호가 끊겨 고생을 좀 했습니다만, 외부모듈을 일반적으로 설치하는 방법인 창 바깥쪽 정면이 아닌, 창 안쪽 방향을 향해 살짝 돌려서 설치하니 끊김없이 잘 인식하고 있습니다.

      -> 굳이 보기싫게 창 안쪽 방향이 아닌 바깥쪽 정면에서 6,70도 정도만 안쪽(옆방향) 으로 틀으셔도 됩니다.

      대부분 아파트 환경에 발코니 외부 지지대에 설치하실텐데 방충망을 피해서 설치하는 것은 첫번째 조치고, 두번째는 설치거리 보다는 (물론 가까울수록 좋습니다.) 외부모듈의 방향을 위에서 언급한대로 살짝 틀어주는 것 만으로도 수차례 위치 변경을 하는것보다 훨씬 좋은 효과를 보였습니다.

      Makelism님의 블로그에 유용한 정보를 얻으로 오시는 많은 분들중, 혹시 설치에 고생하시는 분이 계시다면 한번쯤은 시도해 보셔도 좋을듯 싶습니다.

      다시한번 Makelism님의 도움과 조언에 감사 드립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9.06.20 02:54 신고

      제 환경에서만 먹히는 방법이라 생각했는데 저와 똑같이 안쪽으로 방향을 틀었다는 말씀을 듣고 깜짝 놀랐네요.
      좋은 팁이라 Netatmo 연결 포스트에 추가하겠습니다.

      경험을 공유해주시고 결과 말씀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나중에 기회가 되면 늘 신사 같으신 IoT님을 뵙고 싶네요.



      https://www.makelism.net/entry/Netatmo를-지르다-6-세-번째-설치-및-성공

  • 프로필사진
    사람2019.06.15 13:50

    이거 골프장이나 공사장 같은데서는 필수적으로 필요하겠습니다... 강풍경보나 낙뢰는 수천만원짜리 피해를 줄수 있고 강수같은거도 잘못하면 수백만원 콘크리트 낭비하거나 자재 손상을 최소화 할수 있겠네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9.06.15 21:43 신고

      댓글 보자마자 '아~'라는 소리가 나오더군요.
      바람과 번개 감지 활용 방법이 궁금했는데 말씀하신 것처럼 다양한 곳에 적용할 수 있겠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 프로필사진
    윤형수2019.06.16 09:00

    평균 5키로 바람이면 너무 낮게 하신게 아닌지 . .
    그리고 st자동화시 값이 먼가 이상한데
    순간풍속이 아니라 평균으로하면
    괜찮았는지? 순간풍속은 먼가 이상한데 말이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kelism.net BlogIcon Makelism2019.06.16 11:41 신고

      분량 때문에 줄인 부분이네요.
      포스트 하단에 스샷 추가했습니다.

      처음 Netatmo를 구입하고 육상 주의보인 초속 14m (시속 50.4km)를 적용하고 싶었으나 아파트 고층인 제 환경에서는 WindStrength 항목에서 이 속도에 도달할 일이 6개월 동안 없었고, Gust는 환경 변화가 잦아 적용하지 않았습니다.
      강풍 예보가 있던 날 데이터를 보다가 강한 바람이라 느끼고, 이 수준이면 경고 노티가 자주 안 오겠다 싶었던 것이 시속 5km 정도라 이 수치를 선택했는데 자동화 문제는 없었네요.
      지금까지 수치가 너무 낮다는 생각은 지울 수 없지만요.

      WindStrength와 Wind_Avg 측정 방식 차이인지 WeatherFlow는 스마트싱스에서 반올림해서 보여주는 Netatmo보다 자세한 데이터를 보여주지만, 시속 5km에 도달한 일이 없어서 지켜보는 중입니다.

      편안한 주말 되세요.

  • 프로필사진
    윤형수2019.06.16 18:22

    저도 평균값으로 시도해볼켸요